추천서적
존스와 아펜젤러 선교사의 순행기(경상도 편)
1889년 8월 26일 월요일, 우리는 낙동강을 따라 내려가다가 상주에서 잠시 쉬었는데, 강폭이 반 마일 정도 되는 것 같았다. 우리는 안동부 객사에서 하룻밤을 보냈다. 8월 27일, 화요일 정오경 우리는 마침내 경상도 감영 소재지이며, 그 지방에서 가장 큰 도읍 중의 하…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기간이었던 지난 7월 광주광역시 광산구에서 성도 198명과 함께 예배를 드린 목회자가 벌금 200만 원을 선고받았다. …
오피니언
이미지 묵상
박해 지역을 위한 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