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목회포럼(미목, 대표회장 오정호, 이사장 정성진)이 5월 14일 ‘저출산에 대한 기독교적 대책은?’이라는 주제로 제17-2차 포럼을 대전 새로남교회에서 진행한다.

미목 총괄본부장 이상대 목사(서광교회)를 좌장으로 육아정책연구소장을 역임한 백선희 교수(서울신대), 쉐마교육연구원장 현용수 박사(서울교대 초빙교수)가 발제자로 나서고, 미목 이사 고명진 목사(수원중앙교회), 중앙위원 조희완 목사(산창교회)가 패널로 참여한다.

미목은 “최근 한국의 저출산 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며 “저출산 현황을 살펴보고, 기독교적 관점에서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한 대응책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취지를 밝혔다.

포럼은 코로나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선착순 60명만 참여할 수 있다.(참석 문의 박병득 사무총장 010-8751-3453)

미래목회포럼 제 17-2차 포럼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