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The행복 청소년 연힙수련회
진로를 고민하는 고3 수험생과 재수생들을 위한 초교파 동계연합수련회가 오는 1월 15일~18일 3박 4일간 양평 창신수양관에서 열린다.

새비전양의문교회(김태호 목사)가 주최하고 주일학교사역자모임(주사모), UCC 미니스트리가 협력하는 이번 동계새내기캠프는 기존 수련회의 패러다임을 바꿔 청소년을 관객이 아닌 '주체'로 세우고, 교육이 아닌 멘토의 '모본'을 체험하게 하며, 단순한 행사가 아니라 성도들의 자발적인 헌금과 후원을 받아 무료로 진행하는 '섬김'의 시간, 스펙을 나누는 것이 아닌 대학생활과 비전을 공유하며 '스토리'를 나누는 시간으로 준비됐다.

이를 위해 수험생 7명이 소그룹을 이뤄 한 명의 멘토가 4일 동안 함께 말씀과 기도 중심으로 철저히 섬기며, 상담을 통해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돕는다. 멘토로는 반도체연구원, 영어유치원 교사, 세일즈 강사, 간호사, 작가, 언어치료사, 놀이치료사, 음악교사, 베이커리 경영, 사회복지공무원, 마케터, 방송전문인, 특수학교 체육교사, 교통캐스터, 스프트웨어 프로그래머, 영입전문가, 음향엔지니어, 음악교사, 영어강사, 전기설계, 번역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섭외됐다.

주최 측은 "장거리 경주와 같은 인생 전체를 놓고 볼 때 속도보다 방향이 더 중요할 때가 있다"며 "자신의 흥미와 적성에 맞춰 올바른 방향으로 미래를 설계해나갈 때, 복음이 주는 지혜로 사회 각 영역을 변혁시킬 수 있도록 돕기 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청소년들이 예수 안에서 참된 행복을 얻고, 예수 중심의 가치관과 세계관, 정체성과 방향성을 얻으며 예수 중심의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캠프는 조별QT, 청소년 큐티 세미나, 저녁 말씀집회, 찬양, 기도합주회, 직업별 선택 특강, 공동체 훈련, '대학생활과 성 정체성', '대학생활과 신앙' 등의 특강이 함께 진행된다.(네이버카페 cafe.naver.com/newvisionyouth).

제7회 The행복 청소년 연힙수련회
이지희 기자 jsowuen@gmail.com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