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검색어 : 선교 한국 KWMC KWMA
세계시각 : 

한국CBMC “창조적 경영으로 세상을 섬기자”

제52차 정기총회 개최…성경적 경영 중심 사역할 것

기사입력 :2019-02-28 19:31
  • 확대
  • 축소
  •  

한국CBMC 제52차 정기총회
▲한국CBMC 제52차 정기총회가 최근 아현성결교회에서 열렸다. ⓒ한국CBMC
한국기독실업인회(한국CBMC)가 21일 아현성결교회 엘림아트홀에서 제52차 정기총회를 열고 2019년 사업계획을 논의했다.

한국CBMC는 이번 회기 주요 사업으로 불신자 전도 중심의 회원배가운동과 교육 강화를 통한 양육 훈련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 지회 활성화 사역을 논하고, 분권을 통한 지역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또 청년 사업가들을 위한 세미나 개최, 청년분과 활성화 유도 등으로 다음세대 사역을 명확히 하고, 더불어 우수한 여성실업인과 여성전문인을 선정하는 등 여성리더십 계발 방안과 홍보 시스템 구축, 사회공헌 참여를 통한 대외협력사업을 포함한 사역 방향 등 6가지 큰 틀을 발표했다.

지난 해 한국CBMC는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3천 명이 모인 가운데 CBMC 대회 최초로 청년초청모임을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차세대·창업선교와 성경적 비즈니스 사역에 힘썼다. 올해 사역주제는 '창조적 경영으로 세상을 섬기자(창 1:28)'로, 일터 현장에서 성경적 경영을 적용하여 세상에 선한 영향력을 끼칠 것을 다짐했다.

한국CBMC 제52차 정기총회
▲이승율 한국CBMC 중앙회장이 인사를 전하고 있다. ⓒ한국CBMC
이승율 한국CBMC 중앙회장은 이날 인사말에서 "하나님께서 CBMC를 통하여 새 일을 이루실 것"이라며 "창조적 경영으로 차세대 비즈니스 세대에 복음의 지평을 넓혀가자"고 선포했다.

한편, 정기총회에는 전국 278개 한국CBMC 지회 대표 3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근모 KAIST 석좌교수가 첫 순서로 '3.1운동 백주년과 초인류국가로 가는 길'에 대해 특강했다. 정 석좌교수는 "초인류 대한민국이 되기 위해서는 하나님 판단에 합당하며, 환경 보호와 지역 안보를 보장하는 등 8가지 조건을 갖추어야 한다"며 "대한민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잘살기 위해 세계로 진출하는 차세대 인재를 기르는 CBMC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국CBMC 제52차 정기총회
▲한국CBMC 정기총회 참석자들. ⓒ한국CBMC
2019년도 전국 신임 연합회장과 신임 지회장의 인준서 전달식에서는 임명 받은 신임회장들이 2019년도 사역을 위한 힘찬 포부를 밝혔다. 이후 전도상, 회원확대상 등 총 7개 부문 시상식에서는 △전도상 이상하(153) 외 2명 △회원확대상 김성우(부산진) △지회창립공로상 최정우(광주상무) 외 4명 △지역봉사공로상 △공로패 서홍빈(광주전남연합회) 외 2명 △모범지회상 153지회 외 2개 △모범연합회 광주전남연합회가 각각 수상했다.

한국CBMC는 오는 8월 13~15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제46차 CBMC 한국대회를 개최한다. CBMC 한국대회는 매년 3천여 명의 기독실업인이 한자리에 모여 일터사역의 비전을 굳건히 하며 민족과 열방을 향해 기도하는 크리스천 비즈니스 네트워크 현장이다.

이지희 기자 jsowuen@gmail.com

많이 본 기사
추천서적

바울의 선교 방법들

(저자 로버트 L. 플러머, 존 마크 테리 CLC)

잠언생활동화 선교지이야기

(저자 밀드레드 마틴 리빙북)
벼랑 끝에 서는 용기
성경 종합 영어
선교신문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305(혜화동 31-1번지) 시티빌딩 5층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1350   |  인터넷신문등록일자 : 2010.09.16  | 
발행인 : 이종원  |  편집인 : 이지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미선
TEL 070-8676-3346  |  FAX 02-6008-4204  |  Copyright ⓒ missionews.co.kr All rights reserved.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사업제휴안내  l  회원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l  기사제보  l  편집자에게
선교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